본문 바로가기

센터언론보도

공지사항 및 다양한 행사와 소식, 이달의 일정을 알려드리고 있습니다.

  • 범죄피해자 통합지원 공동네트워크 협약기관 및 단체(대전일보 2018. 03. 28)
  • 등록일  :  2018.03.28 조회수  :  158 첨부파일  : 
  • 논산·부여·계룡지역 범죄피해자 지원 큰 성과



    2018-03-28기사 편집 2018-03-28 14:26:36


    대전일보 > 지역 > 충남





    첨부사진1


    [논산]논산 부여 계룡 지역의 범죄피해자에 대한 지원이 큰 성과를 보이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.



    28일(사)논산·부여·계룡 범죄피해자지원센터(이사장 신형철)에 따르면 이 센터는 대전지방검찰청 논산지청(지청장 김남순)과 함께 논산경찰서 및 부여경찰서와 연계해 경찰 초동수사 및 수사지휘 단계부터 신속하게 피해자 지원을 추천 받는 등 범죄피해자를 적극 발굴해 왔다.



    발굴된 범죄피해자들에게 지난 2017년 9월부터 2018년 2월까지 치료비, 생계비, 학자금 등 총 6557만6980원을 지원하고 심리치료 및 법률상담지원, 법정동행, 자조모임, 물품지원 등 총 361건을 지원했다.



    특히 지난 27일 논산시 강경읍 강경젓갈전시관에서 22개 단체 및 유관기관 책임자들이 참여한 가운데 범죄피해자 통합지원 공동네트워크 워크숍을 개최해 올해도 범죄피해자들이 하루속히 마음을 안정을 찾아 사회생활을 할 수 있도록 지원해 나가기로 했다.



    이날 원스톱 방문으로 범죄 피해자에게 종합적인 맞춤서비스 지원 받을 수 있도록 하고 중복 지원을 방지하며 유관기관이 통합적으로 지원방안을 모색, 실행함으로써 피해자가 회복될 때까지 지속적이고 효율적인 지원활동을 펴 나가기로 했다.



    김남순 지청장은 "범죄가 급증하고 흉포해짐에 따라 범죄 피해자에 대한 지원의 중요성이 날로 커지고 있다"며 "범죄피해자들이 더욱 신속하고 더 두텁게 보호받을 수 있도록 아낌없는 지원과 협조를 보낼 것"을 약속했다. 이영민 기자







    <저작권자ⓒ대전일보사. 무단전재-재배포 금지>





    이영민기자의